우리말 다듬기

의미빈도로 본 우리말

“지금 당신이 ‘부리고’ 있는 것은?”

March 27.2015
‘의미빈도’란 하나의 낱말이 어떤 의미로 얼마나 자주 쓰이는가를 밝힌 사용 빈도수이다. <의미빈도로 본 우리말>에서는 서상규 연세대 언어정보연구원장(HK사업단장)의 저서 『한국어 기본어휘 의미빈도 사전』을 토대로 낱말의 실제 쓰임에 얽힌 이야기를 소개한다.
  • ‘부리다’는 ‘바람직하지 못한 행동을 고집스레 계속하다’는 의미를 가진 동사로 ‘–을/를 부리다’의 형태로 쓰인다.

    『한국어 기본어휘 의미빈도 사전』에 나타난 ‘부리다’의 쓰임을 보면, ‘고집을 부리다’가 가장 자주 쓰이고(14.8%) 그 다음으로 ‘억지를 부리다’, ‘응석을 부리다’, ‘욕심을 부리다’, ‘말썽을 부리다’ 등으로 쓰인다.

    ‘부리다’라는 말 자체가 갖는 부정적인 의미 탓에 함께 쓰이는 낱말도 부정적인 경우가 많은 것일까? 물론 ‘애교를 부리다’나 ‘재롱을 부리다’ 같이 긍정적인 의미로 쓰이는 일도 있다.

    ‘부리다’를 인터넷에서도 검색해 보니 ‘행패를 부리다’, ‘난동을 부리다’, ‘극성을 부리다’, ‘기승을 부리다’ 등이 사용된 사건 사고 기사들이 넘쳐난다. ‘히스테리를 부리다’처럼 외래어인 ‘히스테리’와 ‘부리다’가 함께 쓰이기도 한다.

    지금, 당신이 ‘부리고’ 있는 것은 좋은 것인가, 나쁜 것인가?
  • 연세대 언어정보연구원 이윤진
이 기사는 외부제공 기사입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리말 다듬기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