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눈에 보는 통계

일자리 없고 집값 비싸…지난해 14만명 서울 떠났다

February 17.2017
  • 서울의 높은 주거 비용과 일자리 문제로 지난해 약 14만 명이 다른 지역으로 순유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발표한 '2016년 4분기 및 연간 지역경제동향'을 보면 작년 국내 인구는 경기 13만4000명, 세종 3만 명, 충남 1만5000명이 순유입된 반면 서울 14만 명, 부산 2만1000명, 대전 1만1000명이 순유출됐다.

    특히 서울의 순유출 인구규모는 1997년 17만8000명 이후 19년 만에 가장 컸다.

    통계청 관계자는 "서울의 순유출 증가는 높은 주거비 비용에 부담을 느낀 이들이 상대적으로 경기가 좋은 다른 지역에 일자리를 구하러 이동하는 경향이 반영된 것"이라고 분석했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한눈에 보는 통계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