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샤이니, 첫 북미투어 3월 개최…4개 주요도시 순회

February 17.2017
  • 사진: 샤이니 / SM 제공
    ▲ 사진: 샤이니 / SM 제공
    샤이니(SHINee)가 첫 북미 투어에 나선다.

    샤이니는 오는 3월 19일 토론토 소니 센터(Sony Center)를 시작으로 21일 벤쿠버 오르페움 시어터(Orpheum Theater), 24일 댈러스 버라이존 시어터(Verizon Theater), 26일 로스앤젤레스 슈라인 오디토리엄(Shrine Auditorium) 등 북미 4개 주요 도시 에서 ‘SHINee CONCERT ‘SHINee WORLD V’’를 개최한다.

    샤이니가 미국, 캐나다에서 단독 콘서트를 펼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지난 2014년 멕시코, 칠레,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3개국에서 개최한 콘서트가 현지 팬들의 호응을 얻었음은 물론, 작년 5월 미국 시카고, 7월 댈러스에서 열린 미주 지역 팬미팅도 현지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이번 투어의 티켓 예매는 오는 25일(현지시간)부터 진행, 캐나다 토론토 및 벤쿠버 공연은 ‘티켓마스터’에서, 미국 댈러스 및 로스앤젤레스 공연은 ‘AXS’에서 예매 가능하다.

    한편, 샤이니는 지난 1월 28~29일 일본 후쿠이를 시작으로 고베, 후쿠오카, 오사카, 시즈오카, 도쿄, 나고야, 사이타마, 홋카이도, 히로시마 등 전국 10개 도시에서 총 25회에 걸쳐 진행되는 일본 투어 ‘SHINee WORLD 2017~FIVE~’를 펼치고 있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뉴스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