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뷰티

[한규리 뷰티백서](19) 휴가가기 전 기억하세요! 바캉스 뷰티 케어 1탄

June 20.2017
  • 바캉스 떠나기 전 알아두면 좋을 TIP
  • 사진 = 비포앤애프터바이오 제공
    ▲ 사진 = 비포앤애프터바이오 제공

    Q. 바캉스 떠날 때 피부 보호를 위한 필수 뷰티 아이템 어떤 게 있나요?
    한규리: 직접적인 자외선 영향을 받지 않도록 모자나 선글라스는 필수로 챙겨야 합니다. 특히 휴가철 외부 환경에 따라 피부 컨디션이 달라지므로 수분 상비약을 마련해두는 것이 도움 됩니다.

    첫 번째로 자외선에 의한 알러지 반응이나 화상에 대비하는 응급처치용 연고를 챙겨야 합니다.

    두 번째로 피부 온도 상승으로 인해 트러블이나 건조함이 극심해질 수 있으므로 피부 온도를 낮춰주는 릴리브 마스크팩, 아이스수딩젤크림을 준비해야 합니다.

    세 번째로 건조함을 잡아주는 저자극 수분크림 모이스처라이징크림도 필요합니다. 마지막으로 자외선차단 30지수의 cc쿠션을 챙겨두는 것도 좋습니다. 참고로 자외선차단 50지수의 썬 제품은 자외선을 차단해주는 역할을 하지만 모공을 막아 피부가 더욱 건조해지거나 트러블이 생겨날 수 있습니다.

     따라서 모공을 막지 않으면서 촉촉하고, 자외선차단 및 메이크업 기능을 동시에 갖춘 쓰리쿠션을 준비해두는 것을 추천합니다.

  • Q. 여름철 땀이나 물에 메이크업이 지워지지 않도록 워터프루프 제품들을 많이 사용하는데, 사용해도 될까요?
    한규리:
    워터프루프는 '방수'가 잘 되는 제품으로 땀이나 물에 강합니다. 그러다 보니 잘 지워지지 않는 것이 특징인데 문제는 모공을 막아 피부를 더욱 건조하게 만들 수 있으며, 때로는 트러블이 생겨날 수도 있습니다.

    가급적이면 워터프루프 제품은 땀을 많이 흘리는 부분에 부분적으로 사용하고, 워터프루프 제품보다는 파우더나 트윈 케익 형태의 제품을 사용하길 권장합니다.

    Q. 장시간 자외선을 받으면 피부뿐 아니라 두피나 모발도 상할 수 있는데,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요?
    한규리: 더운 계절이니만큼 계곡이나 바다에서 물놀이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물가에서 놀다 보면 장시간 햇빛에 노출될 수 있고, 이에 따라 두피나 모발도 많은 영향을 받게 됩니다. 실제로 두피가 뜨거워져 염증이 생길 수도 있고, 바닷가에 들어갔다 나왔을 때 소금기로 인해 더욱 푸석한 모발 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특히 물놀이 후에는 깨끗한 물로 다시 한번 헹구고, 샤워 시 샴푸 후 트리트먼트를 활용해 30분 정도 헤어팩을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두피 트러블이 번지지 않도록 차가운 물로 여러 번 헹궈 두피 열을 낮춰주는 것도 팁입니다. 만약 이미 염증이 번진 상태라면 응급처치 크림이나 연고를 필수로 발라주어야 하며, 가까운 병원에서 빠른 조치를 취하는 것이 피부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입니다.

  •   [한규리 뷰티백서](19) 휴가가기 전 기억하세요! 바캉스 뷰티 케어 1탄
    한규리 대표는...
    지난 20년 간 소녀시대, 보아, 빅뱅, 원더걸스, 포미닛 등 대한민국의 대표 K-스타들의 피부를 관리하면서 건강하고 아름다운 피부에 대한 연구와 임상을 꾸준히 진행해 온 b&A 피부과, 에스테틱, 코스메틱 그룹의 대표이다. 최근 비포앤애프터바이오 수분라인 브랜드 ‘셀럽시크릿’, 영브랜드 ‘라이징스타’를 론칭했다.

    *평상시 뷰티에 대해서 궁금했던 점이나 본인의 피부 고민을 아래 이메일로 보내주시면 한규리 대표님과 함께 성실히 대답해 드립니다.  (ijabell@chosun.com)
관련 뉴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패션·뷰티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