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

'BIFF 레드카펫' 윤아, 단발 헤어스타일도 너무 예뻐![포토]

October 13.2017
  • BIFF 레드카펫 윤아 단발 /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 BIFF 레드카펫 윤아 단발 /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 사진 : BIFF 개막식의 진행을 맡은 배우 장동건과 윤아
    ▲ 사진 : BIFF 개막식의 진행을 맡은 배우 장동건과 윤아
/
BIFF 레드카펫에 등장한 윤아 단발 모습이 화제다.

지난 12일, 부산 해운대 영화의 전당서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레드카펫에 참석한 '소녀시대' 멤버 윤아(임윤아)가 단발 헤어스타일과 함께 누드 톤의 착시 드레스를 입고 등장, 남다른 여신 포스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윤아는 이날 BIFF 개막식 사회자로, 배우 장동건과 함께 찰떡 호흡을 맞췄다.

'2017 부산국제영화제'는 이날 12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열흘간 부산시 5개 극장 총 32개 스크린에서 75개국 298편이 상영된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갤러리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