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스타

겨울의 '효리네 민박' 어떨까…시즌2 내년 1월 촬영 "민박 하실래요?"

December 08.2017
  • 사진: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 돌입
    ▲ 사진: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 돌입
    '효리네 민박'이 시즌2를 제작한다.

    '효리네 민박' 측은 "내년 1월부터 시즌2를 촬영한다"고 8일 밝혔다.

    '효리네 민박'은 이효리가 남편 이상순과 살고 있는 제주도 집에 민박을 치면서 벌어지는 일을 카메라에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 시즌1 고정 게스트는 가수 아이유였다. 이효리-이상순 부부와 아이유는 '효리네 민박'을 찾는 손님과 소소한 일상을 보냈다.

    지난 6월~9월 방송된 '효리네 민박' 시청률은 9.995%까지 올랐다. 이는 JTBC 예능프로그램 중 최고 시청률이다.

    방송사 측은 "9월 종영 이후 시즌2 제작을 원하는 시청자들의 요청이 꾸준히 이어졌고, 이에 제작진은 가을 내내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지속적으로 깊은 논의를 나눠 왔다. 그 결과 제주의 겨울을 담은 시즌2를 제작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편 '효리네 민박 시즌2' 민박 신청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받는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더스타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