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일반

멸종위기 ‘분비나무’ 자생지, 국토 최동남에서 발견

June 15.2018
  • 사진=산림청
    ▲ 사진=산림청

    산림청 멸종 위기 고산식물로 지정된 분비나무 자생지가 국토의 최동남인 봉화군 장군봉에서 발견됐다.

    분비나무는 대부분 백두대산 소백산 이북에 분포한다. 하지만 이번에 발견된 분비나무는 2016년 양양 일월산에서 발견된 분비나무 이래 처음으로 확인된 국토 최동남에 분포하는 개체다.

    최근 급격한 기후 온난화로 인해 추운 지방에서 서식하는 고산지역 침엽수의 집단 고사가 진행되고 있어, 이번 분비나무 자생지 발견은 지리적 생태적 중요성이 높다. 이에 영주국유림관리소는 분비나무 자생지 보전 및 복원이 시급히 요구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산림청은 2016년 분비나무, 구상나무, 가문비나무, 눈잣나무, 눈측백, 눈향나무, 주목 등 총 7개 침엽수종에 대해 ‘멸종위기 고산지역 침엽수종 보전복원 대책’을 수립하여 추진하고 있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문화 일반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