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스타

이광수, '라이브' 이어 '탐정:리턴즈'로 스크린 공략 "열일 행보"

June 15.2018
  • 사진 : 영화 '탐정: 리턴즈', tvN '라이브' 이광수 스틸 컷
    ▲ 사진 : 영화 '탐정: 리턴즈', tvN '라이브' 이광수 스틸 컷
    배우 이광수가 영화 ‘탐정: 리턴즈’(이언희 감독)로 화려한 스크린 컴백을 알렸다.

    지난 13일 개봉한 영화 ‘탐정: 리턴즈’로 관객들을 사로잡고 있는 이광수는 특히, tvN 드라마 ‘라이브’에서의 열연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만큼 그의 열일 연기 행보에 반가움이 더해지고 있다.

    극 중 이광수는 멘사 출신의 천재성을 지닌 ‘여치’ 역으로 등장, ‘웃음 치트키’로서 맹활약하며 역대급 즐거움을 선사한다. 그는 권상우, 성동일과의 끈끈한 트리플 케미는 물론, 섬세한 감정연기부터 액션까지 소화해내며 작품의 활력을 더했다.

    이광수는 매 작품마다 특유의 따뜻한 웃음과 휴머니즘을 담은 연기 색깔로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하며 연기 행보를 선보인다. 영화 ‘좋은 친구들’, SBS ‘괜찮아 사랑이야’, KBS 2TV ‘마음의 소리’, tvN ‘디어 마이 프렌즈’, tvN ‘라이브’ 등 차근차근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쌓아가며 연기 스펙트럼을 더 넓고 깊게 확장하고 있다.

    때로는 웃음과 감동을 선물하고, 때로는 공감대를 형성하며 대중들의 곁에서 호흡하고 있는 배우 이광수. 영화 ‘탐정: 리턴즈’로 스크린에서 관객들과 만나는 이광수가 또 다시 기대되는 이유다.

    한편, 이광수가 출연하는 영화 ‘탐정: 리턴즈’는 셜록 덕후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과 레전드 형사 ‘노태수’(성동일)가 탐정사무소를 개업, 전직 사이버수사대 에이스 ‘여치’(이광수)를 영입해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범죄추리극. 전국 극장에게서 절찬 상영중이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더스타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