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여행

주말 나들이

아이 데리고 '문화기축기지'로 나들이 가볼까?

June 15.2018
  • 이번 주말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나들이 장소를 찾는다면 문화비축기지로 떠나보는 건 어떨까? 어린이를 위한 책축제와 두개의 시장, 탱크에서의 전시와 공연 등을 문화비축기지에서 경험할 수 있다.

    문화비축기지 어린이책축제
  • 문화비축기지는 책읽기 좋은 문화공원 만들기를 위해 6월 16일 어린이들이 책을 통해 다양한 문화예술을 체험해보며 자연스럽게 책과 친해질 수 있는 어린이책축제 '책토끼와 책으로 놀장'을 개최한다.

  • 이번 축제에서는 어린이들이 마음껏 뒹굴고 활동하며 체험할 수 있는 '책 놀이터', 어린이에게 꼭 맞는 책을 처방해주는 '북닥터 프로그램',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 '그림자야 놀자'와 '영화상영', 어린이가 직접 좋아하는 책과 장난감 등을 판매해 보는 벼룩시장인 '책토끼시장', 그 외에 보드게임, 비눗방울 놀이 등 책과 관련한 다양한 체험활동이 펼쳐진다.

    전시와 소리공연
  • T1 파빌리온에서는 폐기물을 이용한 예술작품 전시 '집어등, 바다의 빛' 전시가 진행된다. 산업활동 과정에서 버려진 폐기물들이 상상력을 통해 예술작품으로 변화한 설치예술 작품으로 6월 23일까지 진행된다.

  • T4 복합문화공간에서는 공간과 소리의 울림을 이용한 참여형 소리공연 '도시소리동굴'이 진행된다. 6월 15일~17일 / 19:30 (40분소요), 매일 1회씩 공연되며 사전예약을 통해 누구나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다. '도시소리동굴'은  도시 속 서로 다른 소리들의 반향을 지닌 동굴과 같은 공간을 관객과 함께 이동하면서 도시인이 잃어가는 삶의 원초적 에너지를 ‘보이스’를 통해 복원하는 공연이다. 마이크나 스피커의 도움 없이 오직 육성으로만 공연되며, 신호음과 기계음이 가득한 이 도시에서는 쉽게 만나지 못하는 소리의 물리적 진동을 경험과 함께 보이스의 울림을 몸으로 직접체험해 볼 수 있다.

    상암소셜박스페스티벌
  • 사회적경제 클러스터 공간인 상암소셜박스에서는 '2018 상암소셜박스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나눠쓰고 고쳐쓰는 ‘생활기술+수리마켓’을 주제로 6월 16일(토) 14시~23시까지 상암소셜박스와 문화비축기지 마당에서 진행된다.

    서울밤도깨비야시장
  • 주말마다 진행되는 서울밤도깨비야시장은 개장시간을 앞당겨 오후 3시부터 9시까지 진행된다. 숲속에서 즐기는 여유로운 피크닉인 문화비축기지 밤도깨비야시장은 맛있는 먹거리와 버스킹 공연이 있는 즐거운 축제의 공간이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국내여행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