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다채롭고 풍부한 한복 패션의 진수 접할 수 있는 '한복 패션쇼'

August 28.2018
  • 8월 29일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오후 5시와 7시 두 차례에 걸쳐 ‘서울 365-서울역사박물관 패션쇼’가 진행된다. 왕과 왕비의 위엄을 담은 '궁중복식', 성인식과 결혼식에 입는 '전통복식',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탄생한 '개량한복' 등 다양한 한복패션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특별한 패션쇼이다.

    한복 패션쇼에 참석한 시민들은 우아하고 소담한 전통한복, 예와 멋이 살아있는 궁중한복, 현대적 감각으로 세련되게 재탄생한 개량한복 등 총 40벌의 다채롭고 풍부한 한복 패션의 진수를 접할 수 있다. 이번 패션쇼는 3대째 가업을 이어 한복을 제작해 온 '백옥수 한복'의 의상으로 진행된다. 한복 제작을 통해 전통문화를 계승하고 한복의 아름다움을 전세계에 널리 알리는 등 최신 한복패션을 선도하고 있다.

    한복의 과거, 현재 뿐만이 아니라 미래 한복패션의 트렌드를 한 눈에 볼 수 있어 우리 전통의상의 아름다움과 변용가능성을 동시에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이번 패션쇼는 ‘한복’을 주제로 서울의 역사와 전통을 품은 서울의 명소 '서울역사박물관'에서 진행되며, 현장에 방문하는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공연 
    다음 기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