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여행

탈 패키지 상품, 현지 가이드 투어, 액티브 시니어 등 2019년 해외여행 트렌드

January 09.2019
  •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매해 증가하고 있다. 이에 하나투어가 2018년 자사의 해외여행객 약 700만 명의 예약 데이터를 분석하고, 이를 기반으로 2019년 해외여행 트렌드를 예측했다.

    2019년 해외여행 트렌드
    탈(脫) 패키지 상품
  • 2018년 자유여행의 강세 속에서도 패키지여행은 다양한 형태로 진화했다. 2030세대 전용 패키지가 등장한 한편, 유럽 1~2개국을 깊이 들여다보는 패키지, DJ 박나래와 함께 해외 유명 클럽 파티를 체험하는 패키지 등 여유와 테마를 가미한 패키지가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2019년 패키지 여행시장에서는 연령대나 관심사 기반의 소셜형 패키지상품, 여행객이 직접 만드는 DIY 패키지 등이 주목받을 것으로 보인다. 하나투어에 따르면 항공권을 따로 예약하고 해외 현지에서 투어 그룹에 합류하는 여행객들은 지난 5년간 연평균 11%씩 증가했다. 여행 일정을 취향껏 조립하는 스마트한 여행객들이 늘고 있는 것이다. 내년에는 패키지 여행시장도 여행객들의 니즈에 부합하는 개별 맞춤 서비스를 한층 고도화할 전망이다.

    현지 가이드 투어
  • 올해 자유여행 시장에서는 현지투어 붐이 거세게 일었다. 최근 여행지의 안전 이슈가 여러 차례 부각된 데다, TV 속에서는 인문학 예능이 인기를 끄는 등 풍부한 경험과 전문 지식을 갖춘 가이드를 찾는 여행객들의 니즈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하나투어가 판매하는 가이드 동행 박물관 투어, 야간 시티 투어 등 현지투어 상품의 예약률은 연평균 72%씩 급증하고 있다. 하나투어는 2019년 1월 현지투어 앱 ‘모하지(Mohaji)’를 오픈하며 현지투어 상품 판매를 본격화할 방침이다.

    5060 세대 고려한 프리미엄 패키지
  • 2018년 여행 소비를 주도한 세대는 5060 액티브 시니어들이었다. 하나투어에 따르면 올해 5060 세대의 여행 상품 구매가격은 평균 112만 원으로, 타 연령대 대비 18%가량 높았다. 이들은 패키지 선호도가 특히 높은 세대이며, 프리미엄 여행상품을 구매한 비중도 55%로 타 연령대보다 높았다. 한편 5060 세대가 가장 선호하는 여행 테마는 식도락과 온천, 세계문화유산이었다. 2019년에는 미슐랭 맛 체험 여행이나 럭셔리 료칸에 숙박하는 여행, 인문학 배움 테마여행 등 5060 세대의 취향을 고려한 프리미엄 패키지가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가족愛발견’
  • 베이비붐 세대(5060 세대)와 밀레니얼 세대(2030 세대)가 함께하는 가족여행 수요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18년 하나투어 패키지 고객 중 19%는 성인 자녀와 부모가 함께하는 형태의 가족 여행객이었다. 이들이 가장 많이 여행한 곳은 베트남 다낭 > 태국 방콕/파타야 > 일본 규슈 > 대만 타이페이 > 베트남 하노이/하롱베이 순이었다. 주로 자연과 도시가 공존하며, 식도락과 힐링 요소를 두루 갖춘 곳이다. 2019년에도 두 세대가 함께하는 가족여행의 인기는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2019년 들어 올해보다 가족 여행객들의 예약 성장률이 높은 여행지로는 스페인(▲80%), 중국 청도(▲36%), 이탈리아(▲25%) 등이다.

    에듀테인먼트 여행
  • 출산율은 줄고 있지만, 국내 키즈 산업 규모는 꾸준한 성장세다. 그리고 키즈 여행상품 소비 행태는 아동 연령대에 따라 선택지가 점차 다양해지는 추세다. 미취학 아동(0~6세) 동반 가족의 경우 괌, 일본 오키나와, 필리핀 세부 등 휴양지 리조트 이용상품을 선택한 경우가 많았고, 초등학생(7~12세) 동반 가족은 오사카 유니버셜 스튜디오 재팬(USJ) 등 테마파크에 들르는 여행 선호도가 높았다.

    하나투어에 따르면 2019년에 가장 뜨는 키즈 여행지는 말레이시아 조호바루, 베트남 푸꾸옥, 베트남 나트랑 등이다. 이 중 조호바루는 싱가포르 키자니아와 인접한 데다, 아동들의 선호도가 높은 레고랜드 내 숙박도 가능해 최적의 에듀테인먼트 여행지로 꼽힌다.

    유튜래블(Youtube + Travel) 시대
  • 유튜브 퍼스트 시대를 이끄는 Z세대는 물론, 최근에는 50대 이상 유튜브 이용률도 급증하고 있다. 자연히 여행 시장에도 유튜브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다. 2019년에는 국내 여행업계도 유튜브 마케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 전망이다. TV홈쇼핑을 대체할 V-커머스 영상, 360도 체험형 VR영상, 여행 전문가들의 테이블 토크 등 다양한 포맷의 콘텐츠가 다수 제작돼 대중의 여행심리를 자극할 것으로 예측된다.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tong+
해외여행 
    다음 기사 이전 기사